편집 : 2020.07.03(토) |
따뜻한 마음을 주고받는 행복한 설날이 되길 기원합니다
2020/01/27 11:26 입력
2020/01/27 11:26 수정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부모에게 감사하는 마음이
차례상처럼 넉넉하고,
자식 사랑이
떡국처럼 배부른 설날입니다.

이웃을 먼저 생각해주신 국민들 덕분에
다 함께 따뜻한 설을 맞게 되었습니다.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대한민국은 작지만 강한 나라입니다.
어떤 어려움도 이겨왔고
많은 분야에서 세계를 선도할 만큼 발전했습니다.
우리의 빠른 성장과 역동성, 높은 시민의식과 한류 문화에
세계가 경탄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국민 모두가
‘확실한 변화’를 체감하면서 희망을 키울 수 있도록
더 부지런히 뛰겠습니다.

명절이면 그리움이 더 깊어지는 분들이 계십니다.
북녘에 고향을 두고 온 분들이
더 늦기 전에 가족과 함께하실 수 있게 노력하겠습니다.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을 위해
묵묵히 일터를 지키고 계신 분들의 노고도 잊지 않겠습니다.

댓돌과 현관문에는 크고 작은 신발이 가득하고,
따뜻한 마음을 주고받는
행복한 설날이 되길 기원합니다. /청와대

[ 보도국 npn21@naver.com ]
보도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pn21@naver.com
www.npbstv.com - copyright ⓒ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오피니언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모바일버전
  • RSS
  • 경기 부천시 경인로 48 (서울빌딩) 2층 | 대표전화 : (070) 4142-0112  | 보도국 : (032) 653-0112  |  전송 : (032) 652-0113  l  이메일 : npn21@naver.com
    회사명 : 경찰방송.국가경찰신문 ㅣ 대표자 : 조동현 ㅣ 등록번호 : 경기 아50942  | 등록일자 : 2014. 03. 25  |  발행.편집인 : 조동현 
    경찰방송.국가경찰신문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전재. 복사. 배포등을 금합니다.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