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05.17(화) |
해양경찰관, 러시아 정부로부터 인명구조 영웅메달 수상
2021/04/30 16:19 입력
2021/04/30 16:19 수정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서영호 경위, 지난해 2월 해상 추락 러시아 선원 구조 유공으로 수상

지난해 2월 강릉항 해상 추락 러시아인을 구조한 서영호 경위에게 안드레이 쿨릭 러시아 대사가 러시아 정부에서 발급한 영웅메달을 수여하고 있다 (2).jpg

 

지난해 2월 강릉항 해상 추락 러시아인을 구조한 서영호 경위에게 안드레이 쿨릭 러시아 대사가 러시아 정부에서 발급한 영웅메달을 수여하고 있다 (1).jpg

 

안드레이 쿨릭 주한 러시아 대사와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는 서영호 경위.jpg

 

러시아 대사관에서 서영호 경위를 초청해 영웅메달을 수여한 후 단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왼쪽에서 세번째 안드레이 쿨릭 주한 러시아 대사, 네번째 서영호 경위).jpg

해양경찰청(청장 김홍희)은 동해해양경찰서 소속 서영호 경위가 과거 러시아 선원을 구조한 감사의 뜻으로 러시아 정부로부터 인명구조 우호협력 영웅메달을 수여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서영호 경위는 지난해 2월 4일 강릉항 인근 바다를 항해하던 화물선에서 한 선원이 해상에 추락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긴급 출동했다.

 

그는 러시아 선원을 발견하고 직접 입수해 구조했다.

 

러시아어 특채인 서 경위는 구조된 선원을 병원으로 이송하는 과정에 동행해 통역하면서 건강 상태를 살피고 안정을 취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줬다.

 

이러한 구조 사실이 주한 러시아 대사관을 통해 러시아 정부에 알려지게 되면서, 러시아 비상사태부(재난총괄기관)가 외국인 인명구조 유공자에게 수여하는 우호협력 감사 영웅메달을 발부하게 되었다.

 

이에 주한 러시아 대사관 안드레이 쿨릭 대사가 서영호 경위를 초청해 이날 영웅메달을 수여했다.

안드레이 쿨릭 대사는 수여식에서 한․러 30주년을 맞이하는 올해 양 국 간 해양에서의 협력에 대한 중요성을 언급하며, “러시아인을 구조한 해양경찰청에 매우 감사하며, 양국이 해양안전 분야에서도 상호 신뢰와 협력을 바탕으로 더욱 더 발전해 나가길 희망한다.”라고 전했다.

 

영웅메달을 수여한 서영호 경위는 “바다에서 위험에 처해 있는 사람을 구조하는 것은 해양경찰관으로서 당연한 임무인데, 러시아 정부로부터 메달을 수상하게 돼 매우 뜻깊다”라며, “앞으로 더욱 당당하고 멋진 해양경찰관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러시아 인명구조 우호협력 메달은 인명구조에 기여한 유공자에게 정부에서 수여하는 상으로, 2005년부터 외국인에게도 비상사태부 장관 명의로 발급하고 있으며, 대한민국에서는 서영호 경위가 최초로 받게 됐다.

 

[ 김현주 기자 npn21@naver.com ]
김현주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pn21@naver.com
www.npbstv.com - copyright ⓒ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오피니언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모바일버전
  • RSS
  • 경기도 부천시 부천로 136번길 50  4층  |  대표전화 : (070) 4142-0112  |  보도국 : (032) 653-0112  |  전송 : (032) 652-0113  l  이메일 : npn21@naver.com
    회사명 : 경찰방송.국가경찰신문 ㅣ 대표자 : 조동현 ㅣ 등록번호 : 경기 아50942  |  등록일자 : 2014. 03. 25  |  발행.편집인 : 조동현 ㅣ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 : 김경숙)
    경찰방송.국가경찰신문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전재. 복사. 배포등을 금합니다.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