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09.29(수) |
한국만화박물관, 기획전시 개최
2021/07/23 18:06 입력
2021/07/23 18:06 수정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오는 7월 24일부터 한국만화박물관 제1, 2 기획전시실서 열려

 

<각시탈(허영만 作)>, <아르미안의 네 딸들(신일숙 作)> 등 한국만화박물관 소장 희귀 만화 원고 및 단행본 등 전시

   

2-2.+각시탈_단행본.jpg

          각시탈_단행본(허영만 作) 

 

2-3.+신판+보물섬.jpg

          신판 보물섬(길창덕 作)

 

2-4.+태권브이와+황금날개.jpg

     태권브이와 황금날개(김형배 作)

 

2-5.+비둘기합창_원화.jpg

         비둘기합창_원화(이상무 作)

 

2-6.+아르미안의+네딸들.jpg

       아르미안의 네딸들(신일숙 作)

 

2-7.+임꺽정.jpg

            임꺽정(이두호 作)


한국만화박물관(이하 박물관)이 오는 7월 24일부터 박물관 소장 만화 유물을 중심으로 한국 만화의 역사를 살펴보는 기획전시 <만화, #시대를 담다>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1950년부터 1999년까지 발간되었던 만화 작품에 담긴 삶의 풍경과 이야기를 살펴본다. 한국만화박물관은 이번 전시를 위해 <각시탈(허영만 作)>, <아르미안의 네 딸들(신일숙 作)> 등 개관 이래 꾸준히 수집해 온 희귀 작품들의 원화와 단행본 등 다수의 작품을 수장고에서 꺼내 전시한다. 그동안 쉽게 볼 수 없었던 근현대 만화 작품을 한데 모아 관람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만화, #시대를 담다> 전시는 만화 작품이 담고 있는 각 시대 속 삶의 이야기를 ‘폐허 속 희망’, ‘히어로’, ‘드라마’, ‘청춘’, ‘투혼’, ‘판타지’ 총 6개의 섹션으로 구성했다. 제1 기획전시실은 ‘희망’, ‘히어로’의 섹션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격동의 역사와 시대정신을 담고 있는 만화 작품들을 전시한다.

 

한국전쟁 이후 피폐해진 삶 속에서 슬픔을 나누고 극복하는 모습을 그린 만화, 아이들의 동심과 학창시절의 즐거움이 가득한 만화 등을 한데 모았다. 당대의 사회상을 작품에 반영하여 해학과 풍자, 비판의 메시지를 담아 다양한 장르로 풀어낸 만화의 사회적인 기능에 집중한다.

 

특히 <마음의 왕관(김종래 作)>, <철인 캉타우(이정문 作)>, <각시탈(허영만 作)> 등 한 시대를 풍미했던 고전 만화의 원화도 직접 만나볼 수 있다. 또한, 한국을 대표하는 시사만화가 김성환 화백이 60년대 청소년을 주인공으로 집필한 작품 <꺼꾸리군 장다리군(김성환 作)> 원화도 공개한다.

 

제2 기획전시실은 ‘드라마’, ‘청춘’, ‘투혼’, ‘판타지’를 주제로 산업화 시대의 삶의 애환과 드라마를 담은 만화들을 모아 선보인다. 가난해도 사랑이 넘치는 행복한 가족 이야기, 젊은 청춘의 풍속도, 비극의 삶을 투혼으로 이겨내는 강인한 청년 등 삶의 다양한 모습을 만화 속 주인공들을 통해 만나본다.

 

특히 <비둘기합창(이상무 作)>, <사랑의 낙서(강철수 作)>, <서울손자병법(한희작 作)>, <무당거미(허영만 作)>, <아르미안의 네 딸들(신일숙 作)>, <레모네이드처럼(김진 作)> 등 당대 최고 인기만화의 육필 원고도 만날 수 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박물관운영팀 김보금 팀장은 “한국만화박물관 소장유물 위주로 구성된 이번 전시를 통해 만화 유물의 역사적 가치를 제고하고, 만화가 가진 사회적 기능을 되새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사라져가는 한국 고전만화의 수집과 보존에 집중하여 한국 만화사 연구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획전시 <만화, #시대를 담다>는 7월 24일(토)부터 11월 24일(수)까지 한국만화박물관 제1, 2 기획전시실에서 열리며, 만화박물관 상설전시관 입장권을 구입하여 관람 가능하다.

 

[ 최정미 기자 npn21@naver.com ]
최정미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pn21@naver.com
www.npbstv.com - copyright ⓒ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오피니언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모바일버전
  • RSS
  • 경기도 부천시 부천로 136번길 50  4층  |  대표전화 : (070) 4142-0112  |  보도국 : (032) 653-0112  |  펙스 : (032) 652-0113  l  이메일 : npn21@naver.com
    회사명 : 경찰방송.국가경찰신문 ㅣ 대표이사 : 조동현 ㅣ 등록번호 : 경기 아50942  |  등록일자 : 2014. 03. 25  |  발행.편집인 : 조동현 ㅣ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 : 김경숙)
    경찰방송.국가경찰신문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전재. 복사. 배포등을 금합니다.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