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09.26(월) |
마이크로칩, 국내 우수 전자공학도 38명에게 장학금 수여
2022/03/17 01:21 입력
2022/03/17 01:21 수정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차세대 엔지니어 양성을 위한 적극적인 노력의 하나로 국내 우수 전자공학도 38명에게 장학금 수여

2077533314_20220316134630_4777184277.jpg

▲ 마이크로칩테크놀로지가 국내 우수 전자공학도 38명에게 장학금을 수여했다

 

마이크로컨트롤러, 혼합 신호, 아날로그 반도체·플래시-IP 솔루션 분야 글로벌 리더 마이크로칩테크놀로지(아시아 총괄 및 한국 대표 한병돈)가 연례행사인 마이크로칩 대학생 장학금 지원 프로그램 시상식을 3월 서울에서 개최하고, 국내 13개 우수 대학 출신의 전자공학도 38명에게 장학금을 수여했다고 16일 밝혔다.

올해 마이크로칩테크놀로지는 대학생과 대학원생들을 대상으로 PIC® 및 AVR® 마이크로컨트롤러(MCU) 관련 강의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학생들을 선발했으며, 산학 협력 프로그램 내 임베디드 설계 프로젝트에 참여해 탁월한 성과를 거둔 학생들도 뽑았다. 특히 마이크로칩 제품이 적용된 사물 인터넷(IoT), 보안, 자동차, 의료, 전력 제어, 스마트팜 및 엔지니어링, 로봇 시스템 및 모터 제어 애플리케이션 등의 설계 과제에 이번 장학금을 받은 우수한 학생들이 참여했다.

한병돈 마이크로칩 아시아 총괄 및 한국 대표는 “마이크로칩은 국내 차세대 전자공학 엔지니어들이 직업적 목표를 이루고, 필요한 역량을 갈고 닦을 수 있도록 핵심적인 지원 역할을 하고 있다”며 마이크로칩은 국내 교육 기관들이 학생들에게 다방면으로 수준 높은 엔지니어링 교육을 제공하도록 꾸준히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마이크로칩은 교육 기관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국내 대학들에 개선된 교육 과정 내용, 기술 지원, 개발 툴, 제품 샘플, 참고 도서 및 자료들을 제공하는 등 다방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학생들이 더 쉽게 강의 및 교육 자료에 접근하도록 마이크로칩은 주요 대학과 협력해 MCU 강의와 온라인 교육 지원을 확대해왔다.

이외에도 연간 400명이 넘는 미래 엔지니어 양성을 목표로 다양한 대학교 및 교육 기관에서 임베디드 보안 및 MCU에 대한 강의가 개설될 수 있도록 지원했다. 마이크로칩은 2005년 장학금 프로그램을 처음 시작한 이래 한국에서 280명 이상의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수여했다.

이번 2022년 장학금 프로그램에 참여한 대학은 경남대학교, 고려대학교, 광운대학교, 국립공주대학교, 대구대학교, 동의과학대학교, 목포해양대학교, 부천대학교, 신한대학교, 아주대학교, 연세대학교, 한국공학대학교, 호남대학교(이상 가나다순)로 총 13개교다.

[ 김경숙 기자 npn21@naver.com ]
김경숙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pn21@naver.com
www.npbstv.com - copyright ⓒ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오피니언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모바일버전
  • RSS
  • 경기도 부천시 원미로 143번길 37  3층  |  대표전화 : (070) 4142-0112  |  보도국 : (032) 653-0112  |  펙스 : (032) 652-0113  l  이메일 : npn21@naver.com
    회사명 : 경찰방송.국가경찰신문 ㅣ 대표이사 : 조동현 ㅣ 등록번호 : 경기 아50942  |  등록일자 : 2014. 03. 25  |  발행.편집인 : 조동현 ㅣ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 : 김경숙)
    경찰방송.국가경찰신문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전재. 복사. 배포등을 금합니다.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