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디스, 한국 국가신용등급 ‘Aa2’ 유지
2016/11/01 23:56 입력
2016/11/02 00:01 수정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제도적 강점’ 1등급…향후 전망 ‘안정적’
제39027.png
 (사진=기획재정부)기획재정부는 1일 국제신용평가기관 무디스가 우리나라 국가신용등급을 ‘Aa2’로 유지했다고 밝혔다.


국제신용평가기관인 무디스가 우리나라의 국가신용등급을 ‘Aa2’로 유지했다고 기획재정부가 1일 밝혔다.

지난해 12월 ‘Aa3’에서 사상 최고인 ‘Aa2’로 등급으로 상향된 뒤 10개월 연속 현 등급을 유지하고 있다. ‘Aa2’ 등급은 무디스에서 세 번째로 높은 등급이다.

무디스는 우리나라의 현행 등급이 매우 우수한 경제·제도·재정적 강점에서 비롯된다고 평가했다. 또한 글로벌 경제·금융시장의 불확실성에 대응할 수 있는 강한 포지션(strong position)에 위치했다고 설명했다.

세부 평가 항목별로 보면 한국은 경제제도가 얼마나 견조한지 나타내는 제도적 강점 부문에서 독일, 싱가포르와 같은 1등급을 받았고 정책 효율성, 부패관리, 법의 지배 측면 등에서도 우리나라가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경제구조가 얼마나 튼튼한지 보여주는 경제적 강점과 정부 수입여건 대비 부채부담을 뜻하는 재정적 강점은 2등급을 받았다.
무디스는 신용등급 전망에서는 ‘안정적’으로 제시했다.

상향 요인으로 구조개혁의 조기성공·확대, 비금융공공기관의 제도 효율화·부채감소 등을 제시했고
하향 요인으로는 구조개혁이 후퇴하거나 정부 재정 건전성 약화를 꼽았다.

향후 도전요인으로는 ▲중국 등 국제적 수요부진 ▲기업 구조조정 ▲가계부채 증가에 따른 내수부진 ▲급속한 고령화 ▲북한 관련 지정학적 리스크 등을 꼽았다.

한편 한국은 S&P에서는 무디스의 Aa2에 해당하는 ‘AA’ 등급을, 피치에서는 그보다 한 단계 낮은 ‘AA-’ 등급을 받고 있다.

[ 김현주 기자 npn21@naver.com ]
김현주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pn21@naver.com
www.npbstv.com - copyright ⓒ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오피니언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모바일버전
  • RSS
  •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중동 716-4 (중동로 169) 2층  | 대표전화 : (070) 4142-0112  | 보도국 : (050) 5288-1009  |  전송 : (032) 652-0113
    등록번호 : 경기 아50942  | 등록일자 : 2014. 03. 25  |  대표이사 / 발행.편집인 : 조동현  |  E-mail :
    npn21@naver.com
    경찰방송,국가경찰신문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전재. 복사. 배포등을 금합니다.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