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12.01(화) |
용인서부경찰서, 터널 헤매는 할아버지 도운 시민 ‘우리동네 시민경찰’선정
2020/10/15 23:26 입력
2020/10/15 23:26 수정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0N4A0194.JPG
 
용인서부경찰서(서장 강도희)는 15일 용인서부경찰서 3층 회의실에서 터널 안 요구조자의 위험을 예방한 분당서울대병원 A 사원(29세)에게 감사장 및 시민경찰 배지를 전달하고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했다.

지난 9월 16일 A 사원은 차를 몰고 터널 안 도로를 지나던 중 요구조자가 차도 옆을 걷고 있는 모습을 보고 요구조자에게 다가가 보호한 뒤 출동 경찰관에게 인계하여 국민의 생명·신체를 보호하는데 기여하였다.

강도희 서장은 “자칫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에서 주민의 용기와 선행으로 이를 예방할 수 있었다”며 “우리 관내의 안전을 위해 주민을 치안 파트너로 삼아 공동체 치안이 활성화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진미숙 기자 npn21@naver.com ]
진미숙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pn21@naver.com
www.npbstv.com - copyright ⓒ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오피니언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모바일버전
  • RSS
  • 경기 부천시 경인로 48 (서울빌딩) 2층 | 대표전화 : (070) 4142-0112  | 보도국 : (032) 653-0112  |  전송 : (032) 652-0113  l  이메일 : npn21@naver.com
    회사명 : 경찰방송.국가경찰신문 ㅣ 대표자 : 조동현 ㅣ 등록번호 : 경기 아50942  | 등록일자 : 2014. 03. 25  |  발행.편집인 : 조동현 
    경찰방송.국가경찰신문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전재. 복사. 배포등을 금합니다.
     
    경찰방송, 국가경찰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